호야 선공개곡 ‘엔젤’, KBS 방송 불가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호야 'Angel' 티저 / 사진제공=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

호야 ‘Angel’ 티저 / 사진제공=글로리어스엔터테인먼트

가수 호야의 솔로음반 선공개곡 ‘엔젤(Angel)’이 KBS에서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았다.

14일 KBS에 따르면 ‘엔젤’은 “남녀의 정사 장면을 표현한 것이라 판단되는 곡”이라는 이유로 심의를 통과하지 못했다.

‘엔젤’은 호야가 홀로서기를 시작한 뒤 처음 내는 곡으로 호야와 니화가 공동작사하고 니화가 작곡했다. 알앤비(R&B) 장르로, 관능적인 분위기가 돋보인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앞서 특정 브랜드를 언급해 부적격 판정을 받았던 래퍼 슬리피의 ‘아이디(ID)’는 재심의 끝에 방송할 수 있게 됐다. “스투시” “카톡” 등의 가사가 문제가 됐던 전소연 ‘아이들 쏭’ 역시 재심의를 통과했다.

이 외에 가수 매니악, 오르내림, 밴드 전범선과 양반들의 신곡 다수가 KBS에서 방송 불가 판정을 받았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