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혹자’ 우도환, 문가영에 결혼 제안 “먼저 해버릴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위대한 유혹자' 방송 화면 캡처

‘위대한 유혹자’ 방송 화면 캡처

MBC ‘위대한 유혹자’ 우도환이 문가영에게 결혼을 제안했다.

13일 방송된 ‘위대한 유혹자’ 2회에서 시현(우도환)의 부친과 수지(문가영)의 모친에 약혼한다고 밝혔다.

절친인 시현과 수지는 곤란에 빠졌다. 시현은 “우리가 먼저 결혼 해버릴까”라고 제안했다. “어차피 다시 이혼하면 되잖아”라고 설명했다.

수지는 “결혼한다고 치자. 나도 우리 엄마처럼 다 가지겠다고 버티면 어떻게 되냐”고 물었다. 시현은 “가져라”라고 쿨하게 했다.

수지는 “네 아빠 열받게 하고 싶은 건 알겠는데 나는 끼어들이지 마라”라고 했다. 시현은 “열받게 하는 방법은 많다”고 하며 결혼하자는 말이 농담이 아님을 시사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