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정성화 열창으로 눈길…김숙 “내가 초라해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비디오스타’ 방송 화면 캡처

정성화가 명품 뮤지컬배우의 면모를 뽐냈다. 1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다.

이날 정성화는 녹화장에 편안하게 앉아 뮤지컬 넘버를 불렀다. 폭풍 성량과 감성이 스튜디오를 가득 채웠다.

김숙은 “뮤지컬 보고 정성화를 만나러 가는 길에 너무 초라해지더라”라며 정성화의 위엄을 인정했다. 나르샤는 “갑자기 벽이 생겼다”며 놀랐다.

이날 정성화는 “비싼 돈을 지불하는 관객들에게 만족감을 주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말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