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만난 기적’, 이은샘 합류···사춘기 소녀로 등장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에어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에어

배우 이은샘이 KBS2 새 월화드라마 ‘우리가 만난 기적’에 출연한다.

이은샘은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중학생 지수(김환희)의 절친 영주 역을 맡았다. 영주(이은샘)는 전형적인 사춘기 소녀지만 마음만큼은 따뜻하다. 아버지를 잃고 힘들어하는 지수의 옆에서 힘이 되어주는 진정한 친구다. 이은샘은 ‘우리가 만난 기적’에서 개성 넘치면서도 따뜻한 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2007년 KBS1 드라마  ‘그대의 풍경’으로 데뷔한 이은샘은 웹드라마 ‘복수노트’에서 ‘이소은’ 역할로 출연해 발군의 연기 실력을 뽐냈다. 이외에도 tvN ‘문집’에서 사투리부터 액션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영화 ‘청년경찰’에 출연한 바 있다.

‘우리가 만난 기적’은 평범한 가장이 이름과 나이만 같을 뿐 정반대의 삶을 살아온 남자의 인생을 대신 살게 되면서 자신만의 방식으로 주변을 따뜻하게 변화시키는 과정을 담은 판타지 휴먼 멜로 드라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