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뷰민라 2018’ 2차 라인업 공개…10cm·소란·데이브레이크 합류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

사진=’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8′ 2차 포스터

‘뷰티풀 민트 라이프 2018(Beautiful Mint Life, 이하 뷰민라)’의 2차 라인업이 공개됐다. 대중성과 음악성을 갖춘 아티스트 12팀이 추가됐다.

데이브레이크, 소란, 10CM는 5월 12일 공연한다. 또 지난 ‘뷰민라 2017’의 개회사 아티스트였던 안녕하신가영이 이번에도 이름을 올렸고 유승우, 이진아 등 개성 넘치는 아티스트들도 이날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5월 13일 라인업엔 윤하가 합류했다. 치즈, 폴킴, 마틴스미스 등 봄에 어울리는 아티스트들과 몽니, 적재 등 음악 팬들의 사랑을 꾸준히 받아온 아티스트들도 출연한다.

‘뷰민라 2018’는 이미 1차 라인업을 통해 정준일, 박원, 선우정아, 멜로망스, 정승환, 문문, 노리플라이, 페퍼톤스 등 20팀의 참가 뮤지션을 공개한 바 있다. 오는 4월 3일에는 최종 라인업이 발표된다.

‘뷰민라 2018’는 오는 5월 12일~13일 양일간 올림픽 공원에서 개최된다. 티켓은 인터파크와 멜론티켓, 예스24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