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대한 유혹자’ 이재균, 조이 두고 우도환과 대립 예고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이재균 / 사진제공=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화면

이재균 / 사진제공=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화면

배우 이재균이 박수영(레드벨벳 조이)을 두고 우도환과 대립한다. MBC 월화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서다.

지난 12일 처음 방송된 ‘위대한 유혹자’에서 이재균은 반듯하고 예의바른 ‘차도남’ 이기영을 맡아 열연했다.

이기영은 유명 로펌 ‘서원’의 자제이자 로스쿨 재학생이다. 예의바르고 반듯해 보이지만 이해 관계의 득실을 따지는 냉정한 성격을 가졌다.

첫 방송에서 이기영은 그동안 밀당을 해 왔던 최수지(문가영)에게 “사귀었던 사이처럼 알려져 봤자 서로 좋을 게 없다”며 관계를 정리했다. 이 과정에서 최수지의 집안 문제를 언급하며 상처를 줬다.

이런 이기영이 은태희(박수영) 앞에서는 순수한 모습을으로 돌아갔다. 순진하고 밝은 태희의 모습에 자연스럽게 이끌린 것.

첫 방송부터 ‘명문가 자제’의 이미지를 제대로 표현한 이기영은 앞으로 은태희를 둘러싸고 권시현(우도환)과도 대립구도를 형성할 전망이다. 이에 향후 전개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다.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