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로우, 첫 연기 합격점…’똥차 비디오’서 열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똥차 비디오' VAV 로우

‘똥차 비디오’ VAV 로우

보이그룹 VAV 멤버 로우가 첫 연기 도전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로우는 tvN 디지털 스튜디오 흥베이커리 시리즈의 옴니버스 뮤직드라마 ‘똥차 비디오’에서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11일 공개된 ‘똥차 비디오’ 세 번째 에피소드에서 로우는 친구의 여자친구를 위로해주다가 역으로 자신이 사랑에 빠지는 호성 역을 맡았다.

촬영 당시 로우는 첫 연기 도전임에도 불구하고, 20대의 가슴 아픈 사랑 이야기를 자신만의 감성으로 표현해내 현장의 스태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로우가 출연한 에피소드의 마지막에는 ‘똥차 비디오’ 비하인드 영상과 함께 VAV 동료 에이노와 세인트반이 참여한 OST가 공개돼 더욱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청춘 남녀의 사랑을 담은 노래 가사를 다양한 상황의 드라마로 재현한 옴니버스 뮤직드라마 ‘똥차 비디오’는 매주 일요일 오후 10시 tvN 페이스북 및 유튜브, 네이버TV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VAV는 오는 17일 일본 도쿄에서 ‘VAV 2018 Meet & Greet in Japan’ 공연을 개최하며 22일부터는 러시아, 독일, 영국, 스페인, 폴란드를 순회하는 유럽 5개국 투어 ‘VAV 2018 Meet & Greet in Europe – Spotlight Tour’를 진행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