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주, ‘위대한 유혹자’서 첫 드라마 데뷔…문가영 아역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민주 /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화면 캡처

김민주 / 사진=MBC ‘위대한 유혹자’ 방송화면 캡처

얼반웍스 소속 연습생 김민주가 드라마를 통해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했다.

김민주는 지난 12일 처음 방송된 MBC 새 월화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서 최수지(문가영)의 아역으로 등장했다.

극 중 최수지는 권시현(우도환)에게 은태희(박수영)를 유혹하는 위험한 게임을 제안하는 인물이다.

김민주는 소속사를 통해 “아직 많이 부족하지만 앞으로 더 발전한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위대한 유혹자’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MBC에서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