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시네마, 오늘(13일)부터 핸드페이 서비스 도입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롯데시네마

/사진=롯데시네마

롯데시네마는 오늘(13일)부터 월드타워관에 핸드페이(Hand Pay) 서비스를 도입한다.

핸드페이 서비스는 손바닥 정맥 정보를 사전에 등록하고 결제 시 전용단말기에 손바닥을 올려놓기만 하면 생체정보를 식별해 결제가 가능한 바이오페이 서비스다.

핸드페이 등록 고객은 별도 현금이나 카드, 핸드폰도 소지할 필요가 없다. 또한 기존처럼 카드를 직원에게 건네주고 서명, 결제 후 다시 돌려받는 절차가 없어지기 때문에 결제 시간도 빨라졌다.

핸드페이 서비스는 롯데카드 회원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전국 55개 롯데카드센터에 방문해 정맥 정보만 등록하면 모든 핸드페이 가맹점에서 바로 사용 가능하다.

롯데시네마는 “LED스크린을 도입한 SUPER S관이나, 음파통신 기술을 적용하여 손쉽게 쿠폰을 받을 수 있는 ‘바로쿠폰’, 영화관 업계 최초로 핸드페이를 도입하는 등 높은 기술력을 영화 산업에 접목해 더 나은 영화 관람 환경을 조성하여 고객들에게 더욱 즐겁고 편리한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전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