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김소현, 열애설 정면 돌파 (종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화면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화면

‘라디오 로맨스’ 윤두준과 김소현이 열애설에 정면 돌파를 택했다.

12일 방송된 KBS2 ‘라디오 로맨스’에서는 지수호(윤두준)와 송그림(김소현)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에 기자들이 송그림에게 연락을 취했다. 지수호의 팬들은 방송국 앞에 진을 치고 앉았다. 방송국에도 두 사람의 소문이 퍼졌다. 결국 지수호가 진행하는 라디오 프로그램은 당분간 녹음방송을 틀기로 했다.

이런 가운데 송그림은 남주하(오현경)로부터 스카우트 제의를 받았으나 거절했다. 송그림은 지수호에게 이를 털어 놓았다. 지수호는 자신 때문에 곤란해진 송그림을 걱정하며 거듭 미안하다고 했다. 아무렇지 않은 척하는 송그림을 보면서는 답답해 하기도 했다.

“내가 다 해결하겠다”던 지수호의 방식은 정면 돌파였다. 그는 라디오를 녹음하기 위해 방송국을 찾았다. 송그림도 함께였다. 지수호는 송그림의 손을 잡고 “가자”고 했다. 이후 팬들이 모인 곳을 향해 걸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