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로맨스’ 윤두준, 김소현과 열애설에 “내가 해결할게”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화면

/사진=KBS2 ‘라디오 로맨스’ 방송화면

‘라디오 로맨스’ 김소현과 윤두준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12일 방송된 KBS2 ‘라디오 로맨스’에서는 송그림(김소현)과 지수호(윤두준)의 열애설이 보도됐다.

송그림은 이강(윤박)을 통해 이를 알게 됐다. 이강은 “지수호를 만나러 가지 말라”면서 “내가 말을 해야 널 지킬 방법을 찾을 수 있을 것 같다”며 기사를 보여줬다. 기사를 보고 당황한 송그림에게 기자들의 전화가 쏟아졌다.

같은 시간, 지수호는 송그림의 집을 찾았다. 걱정돼서였다. 그러나 이미 송그림의 집앞은 기자들이 진을 치고 있었다. 김준우(하준)는 송그림의 집으로 들어가려는 지수호를 막으며 “네가 이럴수록 송작가가 다친다”고 했다.

그날 밤, 송그림이 지수호에게 전화했다. 송그림은 “아까는 기자들이 너무 전화가 많이 와서 전화기를 꺼 놨다”고 말했다. 지수호는 “미안하다”고 거듭 사과했다. 송그림은 태연하게 “우리는 마음 편하게 데이트하기 너무 힘들다”고 웃음 지었다. 지수호는 “내가 다 해결하겠다”고 약속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