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막여친이 왔다”…혜이니, 자작곡 ‘잠이 오지 않아’ 공개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웰메이드예당

사진제공 = 웰메이드예당

가수 혜이니가 자작곡 ‘잠이 오지 않아’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혜이니는 지난 11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신곡 ‘잠이 오지 않아’를 발표했다.

타이틀 곡 ‘잠이 오지 않아 (Insomnia)’는 혜이니가 직접 작사, 작곡한 곡으로 잠이 오지 않는 복잡한 심경을 가사로 풀었다. 몽환적인 멜로디와 통기타 선율 위로 혜이니의 맑은 음색이 인상적인 보사노바 풍의 발라드곡이다편곡은백아연의 ‘이럴거면 그러지말지’, ‘달콤한 빈말’ 등 여러 히트곡을 만든 심은지 작곡가가 맡았다.

‘잠이 오지 않아’에 대한 혜이니의 애정은 남다르다. 이번 앨범은 ‘싱어송라이터 혜이니’로서의 첫 걸음이기 때문이다. 그는 직접 뮤직비디오에 사용될 소품까지 세심하게 챙기는 열정을 보였다.

혜이니는 지난 11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컴백 무대를 가졌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