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 김병만, 이 남자의 ‘리더십’

[텐아시아=유청희 인턴기자]
/사진=JTBC ‘밤도깨비’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밤도깨비’ 방송화면 캡처

JTBC 예능 ‘밤도깨비’에서 김병만이 게스트 이상의 리더십을 보여줬다.

지난 11일 방송된 ‘밤도깨비’에는 이수근의 소문난 절친 김병만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수근은 김병만이 등장하자 따귀를 때리며 격하게 애정을 표현했다. 이에 김병만은 “이러지 말고 링에서 붙자”며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이날 ‘밤도깨비’는 ‘밤도깨비’팀과 ‘병만족’팀으로 나눠 각각 대구와 가평으로 향하며 분량을 확보하기 위해 분투했다. 특히 김병만은 멤버들에게 직접 ‘닭갈비 핫플레이스’를 소개하는가 하면 미리 짜온 밤샘 계획을 제안하는 등 게스트 이상으로 노력하는 모습과 리더십을 보였다. 박정철은 “분량을 떠나 할 수 있는 건 해보자”라며 열의를 보였고, 팀원들은 김병만이 소개한 치즈 퐁듀 닭갈비의 매력에 푹 빠졌다.

김병만의 활약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그는 연인산 절벽 아래 베이스 캠프를 차려 불을 피우는가 하면 다음 날 아침에 멤버들에게 첫 청란 먹기를 제안하는 등 끊임없이 새로운 소재를 발굴해냈다. 이처럼 김병만은 멤버들과의 화합은 물론 적극성과 리더십을 발휘하며 ‘밤도깨비’에 새로운 재미를 불어넣었다.

JTBC ‘밤도깨비’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인턴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