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시카고’, 최초 홈쇼핑 판매… 예매권 매진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뮤지컬 '시카고' 홈쇼핑 판매 /사진=현대홈쇼핑 방송화면

뮤지컬 ‘시카고’ 홈쇼핑 판매 /사진=현대홈쇼핑 방송화면

국내에서 처음으로 홈쇼핑에서 티켓을 판매한 뮤지컬 ‘시카고’가 2018시즌 예매권 매진을 기록했다.

지난 10일 새벽 1시 10분부터 시작된 ‘시카고’ 티켓 판매 방송에서는 VIP석과 R석 예매권을 50% 할인된 가격으로 판매했다. 구매자 전원에게 시카고 프로그램 북을 증정하고 추첨을 통해 일부 구매자에게는 뮤지컬 ‘빌리 엘리어트’ 티켓이나 ‘시카고 글라스 잔’등의 사은품을 제공했다.

무엇보다 ‘시카고’ 주연 배우인 최정원, 아이비, 남경주가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배우들이 직접 작품을 소개하고 ‘All That Jazz’ ‘Nowadays’ ‘My Own Best Friend’ ‘All I Care About’ 등 주요 넘버를 시연했다.

방송 시작 전부터 반응이 뜨거웠다. 현대홈쇼핑 온라인 사이트 ‘H몰’에서 VIP석 예매권 2000장이 이미 판매됐던 것. 방송이 시작되자 VIP 예매권은 10분 만에, R석 예매권은 방송 45분 만에 각각 매진됐다. 총 판매량은 7,200장이다.

특히 이 방송은 닐슨코리아 기준 0.0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심야 방송 평균 시청률의 3배 높은 수치에 해당한다. 홈쇼핑 관계자는 “심야 시간이라 보통 1억원어치가 판매되면 좋은 실적이라고 보는데, 이번에는 총 4억 3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올해로 14번째 시즌을 맞이하는 ‘시카고’는 오는 5월 22일부터 서울 신도림 디큐브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