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숫자녀 계숙자’ 전혜빈 “시원하고 통쾌한 ‘철벽녀’, 대리 복수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전혜빈,숫자녀계숙자

배우 전혜빈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배우 전혜빈이 “모바일 드라마는 처음 출연한다. 대본을 받자마자 단숨에 읽었을 정도로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12일 오후 3시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웹드라마 ‘숫자녀 계숙자'(극본·연출 김형섭)의 제작발표회에서다.

극중 계숙자 역을 맡은 전혜빈은 “비혼 여성이라면 공감할 수 있는 작품이다. 할 말 다 하고, 시원한 사이다 같은 계숙자를 통해 많은 여성들을 대신해서 복수해주고 싶은 마음”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숙자는 다가가기 어려운 ‘철벽녀’지만 반대로 여리고 가슴 아픈 사연을 지닌 인물이다. 다양한 면을 공감할 수 있어서 기쁘게 출연했다”고 덧붙였다.

그는 “워낙 재미있는 드라마여서 감독님에게 ‘시즌2를 하면 출연하고 싶다’고 했다”고 밝혔다.

‘숫자녀 계숙자’는 세상 모든 것을 숫자로 판단하는 계숙자의 일상과 사랑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15일 오전 10시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를 통해 처음 공개된다. 계숙자 역에 전혜빈을 비롯해 안우연, 이지해, 안은진, 박정복, 한규원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