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권, ‘황금빛 내 인생’ 종영 소감..”행복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사권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사권 / 사진제공=미스틱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사권이 지난 11일 막을 내린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을 마치며 “행복했다”고 밝혔다.

김사권은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에서 박시후(최도경)의 친구 김기재 역으로 등장했다. 그는 12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지난해 여름 무더운 날씨에 첫 야외 촬영을 시작했다. 추운 겨울을 지나 봄이 오면서 드라마도 막을 내렸다”면서 “많은 관심과 사랑받으며 행복하게 촬영했다”고 말했다.

그는 “곧 다른 작품에서 더 좋은 연기로 돌아오겠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