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지혜, 현 소속사와 의리 지키며 ‘재계약’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제공=

가수 이지혜 / 사진제공=KL스타엔터테인먼트

가수 이지혜가 현 소속사와의 계약을 연장했다.

소속사 KL스타엔터테인먼트는 12일 “최근 이지혜와 재계약을 체결했다. 향후 다양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1998년 혼성그룹 샵(Sharp)으로 데뷔한 이지혜는 팀의 리드보컬로 활약하며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 ‘가까이’ ‘스위티’ 등 수많은 히트곡들을 내놓았다.

이후 솔로 앨범 발매 및 다양한 방송 활동을 이어왔다. 최근에는 MBC FM4U ‘굿모닝 FM’의 스페셜 DJ로 한 달 동안 활약하면서 진행 능력까지 선보였다.

소속사는 “이지혜는 2016년 1월 KL스타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튼 후 약 2년 동안 성실하게 활동하며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며 “의리를 지켜준 이지혜에 감사하고, 앞으로도 활발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KL스타엔터테인먼트에는 이지혜를 비롯해 현진영, 샵 출신 가수 장석현, 개그맨 최국, 윤성호 등이 소속돼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