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기억해’ 김희원 “이유영, 스릴러 눈빛 있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배우 김희원이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나를 기억해'(감독 이한욱,제작 ㈜오아시스이엔티)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김희원이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압구정 CGV에서 영화 ‘나를 기억해'(감독 이한욱,제작 ㈜오아시스이엔티)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유영이 ‘스릴러 퀸’ 수식어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이유영은 12일 서울시 강남구 CGV 압구정에서 열린 영화 ‘나를 기억해'(감독 이한욱)의 제작보고회에 참석했다.

이유영은 극 중 결혼을 앞둔 평범한 고등학교 교사이지만 의문의 연쇄 사건에 휘말리는 인물 한서린 역을 맡았다. 미스터리한 사건의 중심에 선 인물.

이유영은 ‘스릴러 퀸’ 수식어에 대해 “스릴러 퀸 대열에 합류하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영화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김희원은 “이유영 씨에게 스릴러 눈빛이 있다”라며 “가까이서 보면 눈빛이 색다르다”고 덧붙였다.

‘나를 기억해’는 다른 시간, 다른 장소에서 같은 수법으로 벌어지는 의문의 연쇄 범죄에 여교사와 전직 형사가 사건의 실체와 정체불명의 범인인 ‘마스터’를 추적하는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다. 오는 4월 개봉 예정이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