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웨이보 영상 채널 개설…’韓스타 최초’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박해진 /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배우 박해진 / 사진제공=마운틴무브먼트

중국 최대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 웨이보에 한국 연예인 최초로 박해진V+(브이플러스) 서비스가 시작된다.

웨이보V+는 오는 4월 초 웨이보에 박해진V+ 채널을 개설하고 박해진과 관련한 다양한 콘텐츠를 서비스할 예정이다. 웨이보가 한국 연예인 단독 서비스를 개설하는 것은 박해진이 처음이다. 한류스타의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는 박해진의 인기에 힘입은 결과다.

웨이보V+는 월 4억 명의 유저를 보유한 중국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SNS 웨이보에서 운영하는 서비스다. 이용자에게 독점으로 양질의 유료 콘텐츠 및 다양한 이벤트 제공한다. 비하인드 사진과 영상, 화보, 스타와의 채팅 등 스타와 관련한 모든 것을 한눈에 접할 수 있는 종합 콘텐츠 서비스다.

웨이보는 중국을 비롯한 아시아권에서 독보적인 위치를 점하고 있는 박해진에게 한국 연예인으로는 처음으로 이번 웨이보V+서비스를 제안하면서 전격적으로 채널 개설이 이뤄졌다.

박해진은 웨이보V+를 통해 사진 및 영상 콘텐츠 제공과 라이브 생방송, 단체 채팅 등을 진행하며 글로벌 팬들과 더 가깝게 만날 예정이다.

현재 웨이보에 580만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는 박해진은 오는 14일 영화 ‘치즈인더트랩’ 개봉에 맞춰 웨이보와 생방송 진행 소식을 알리며 화제를 모았다.

기존 웨이보 박해진 계정은 ‘치즈인더트랩’ 개봉을 앞두고 박해진의 소식을 궁금해하는 글로벌 팬들을 위해 생방송을 제안, 14일 박해진의 공식 영화 홍보 일정을 방송에 담을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