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2’ 박보검, 의욕만점 알바 면접 “다 잘할 수 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캡쳐

/사진=JTBC ‘효리네 민박2’ 방송 캡쳐

박보검이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2’ 제작진과의 미팅에서 “뭐든 다 잘할 수 있다”며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11일 방송된 ‘효리네 민박2’에서는 박보검이 제작진과의 알바생 면접을 보는 모습이 공개됐다.

박보검은 지원동기에 대해 “이효리 선배님 팬이어서 (면접을) 보게 됐다. 제주도 예뻐서 하고 싶다는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어 “요리 잘하느냐”는 질문에 박보검은 “밥 먹는거 좋아해서 유부초밥, 떡국, 카레도 만들 줄 알고 밥도 잘할 수 있다”고 답했다.

또 제작진이 ‘민박집에서 무엇을 잘할 수 있냐’고 묻자 그는 “청소”라고 자신있게 답했다. 이어 “커피머신은 해본 적 없는데 방송보고 상상해봤다”며 “저는 다 잘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