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박시후·신혜선, 소개팅서 재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 캡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 캡쳐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박시후와 서지안이 소개팅에서 우연히 만났다.

11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서지안(신혜선)과 최도경(박시후)이 소개팅에서 재회했다.

서지안은 친구의 부탁으로 소개팅에 갔다가 최도경과 마주쳤다. 최도경은 “소개팅 하러 다니네. 이름도 속이고”라며 말을 꺼냈다.

서지안은 “이름 속인 게 아니라 친구 부탁으로. 명신이랑 짰어요?”라고 물었다. 그러면서 믿을 수 없다는 듯 “정말 소개팅하러 나온 거예요?”라고 한 번 더 물었다.

최도경은 “그랬는데 친구를 대신 내보내셨군요. 참한 공무원 아가씨라 들었는데 아닌가 봅니다”라며 놀렸다. 이어 그는 서지안에게 다시 시작하자며 붙잡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