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양세형, 태릉선수촌 식당 밥 먹고 “여기 살고 싶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 캡쳐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 양세형이 태릉선수촌 식당 밥을 먹고 감탄했다.

11일 방송된 ‘집사부일체’에서는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승현이 사부로 출연해 함께 태릉선수촌으로 향했다.

훈련에 앞서 멤버들과 이승훈은 식당으로 향했다. 하지만 생각보다 자유로운 메뉴에 놀랐다. 육성재는 “자기 마음대로 이렇게 먹을 줄 몰랐다”고 말했다. 이에 이승훈은 “식단 관리는 셀프”라고 했다.

양세형은 맛을 보고 “여기 살고 싶다”고 말했고 이승기는 “처음으로 촬영을 더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