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내 인생’ 신혜선, 박시후에 “날 잊어줘요… 까맣게”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방송화면

KBS2 ‘황금빛 내 인생’의 신혜선이 박시후에게 이별을 고했다.

10일 방송된 ‘황금빛 내 인생’에서는 서지안(신혜선)이 최도경(박시후)에게 선물 받은 목걸이를 돌려줬다.

서지안은 최도경에게 “우리 아빠한테 어떤 짓을 한 사람들인지도 모르고 당신들을 도왔어요”라고 말했다. 이에 최도경은 “할아버지가 이 정도로 하실 줄은…”이라고 답했다.

이어 서지안은 “미안하죠? 아주 많이. 그럼 날 잊어줘요. 까맣게. 그게 최도경씨가 해줄 수 있는 마지막 배려에요”라고 차갑게 말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