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이종혁X임형준, 영국까지 사로잡은 ‘신사의 품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배틀트립'

사진=KBS2 ‘배틀트립’

KBS2 ‘배틀트립’ 이종혁, 임형준이 ‘신사의 나라’ 영국을 점령했다.

오늘(10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에는 하이라이트 윤두준-이기광과 이종혁-임형준이 ‘영국 색다른 도시 특집’ 편에 출연한다. 앞서 맨체스터로 떠난 윤두준-이기광이 축구광들을 열광시켰다면 이번주에는 이종혁-임형준이 팝의 메카이자 ‘살아있는 전설’ 비틀즈의 숨결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런던-리버풀로 떠난다고 해 관심이 쏠린다.

그런 가운데 영국 길거리를 화보 촬영장으로 만들고 있는 이종혁-임형준의 훈훈한 꽃중년 비주얼과 패셔너블한 모습이 포착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사진 속 이종혁-임형준은 클래식한 정장코트 차림으로 댄디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두 사람은 영국의 변덕스러운 날씨에 대비, 터틀넥 니트와 셔츠를 함께 매치해 스타일-활동성을 모두 고려했다. 여기에 이종혁은 선글라스로, 임형준은 비니를 더해 비주얼에 화룡점정을 찍으며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이종혁-임형준이 캐주얼한 분위기로 눈길을 끈다. 이종혁은 베이지톤의 블루종과 블랙진, 얇은 은테 안경으로 시크한 매력을 더했다. 임형준은 비니-터틀넥-코트를 깔맞춤시킨 심플한 스타일링에 백팩을 더해 캐주얼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이처럼 지나가던 사람을 뒤돌아보게 만드는 훈훈한 비주얼과 댄디부터 캐주얼까지 아우르는 스타일 센스를 자랑하는 이종혁-임형준이 어떤 매력적인 런던-리버풀 여행기로 시청자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을지 호기심이 증폭한다.

이종혁, 임형준은 비틀즈가 마지막 녹음을 진행했던 런던의 애비로드 스튜디오부터 비틀즈가 처음으로 공연했던 리버풀의 한 클럽까지 비틀즈와 관련된 장소를 모두 섭렵했다. 뿐만 아니라 남다른 패션 센스를 소화한 두 사람은 눈에 띄는 비주얼로 어딜 가나 현지인들의 관심 어린 시선을 끌었다고. 이에 패션부터 비틀즈 성지 순례까지, 볼거리가 풍부한 이종혁, 임형준의 ‘JJ투어’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감이 수직 상승하고 있다.

‘배틀트립’은 오늘(10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