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자’ 측 “구자성 출연 확정”…박해진 비서 役(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구자성 / 사진제공=I&H 미디어

구자성 / 사진제공=I&H 미디어

JTBC 드라마 ‘미스티’에 출연 중인 구자성이 사전제작 드라마 ‘사자’(극본 김제영, 연출 장태유)에 출연한다.

‘사자’의 제작사 마운틴무브먼트는 9일 텐아시아에 “구자성이 ‘사자’에 출연하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이어 “대구에서 곧 촬영을 시작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구자성은 극중 강일훈(박해진)의 비서 김민기 역을 맡았다. 강일훈을 따라다니며 일을 처리하는 오른팔이지만 일훈의 부하직원이라기보다 친구나 동생에 가까운 인물이다.

구자성은 현재 방영 중인 ‘미스티’에서 고혜란(김남주)의 후배 곽기석 기자 역으로 출연 중이다.

‘사자’는 사랑하는 남자를 잃은 여자 형사가 우연히 쌍둥이를 발견하며 벌어지는 판타지 로맨스 추리극이다. 100% 사전제작으로 현재 촬영에 한창으로 올 하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