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군’ 진세연, 톡톡 튀는 ‘인간비타민’ 매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대군' 진세연/ 사진제공=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

‘대군’ 진세연/ 사진제공=얼리버드엔터테인먼트

배우 진세연이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했다.

소속사 얼리버드 엔터테인먼트는 8일 오전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대군-사랑을 그리다'(이하 ‘대군’)에서 ‘조선의 국가대표 미녀’ 성자현역을 맡은 진세연의 현장 비하인드 스틸컷을 공개했다.

사진 속 진세연은 상큼 발랄한 미소로 사랑스러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더불어 드라마 속 캐릭터와 혼연일체된 모습으로 톡톡 튀는 매력을 과시하고 있다.

특히 고된 촬영에도 지친 기색 없이 밝은 모습으로 ‘인간 비타민’으로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진세연은 ‘대군’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성자현 역을 소화해내면서 ‘인생 캐릭터’를 만났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대군’은 매주 토, 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