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리, 첫 개인 화보집 발간…”한·일 번역도 직접”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박규리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박규리 / 사진제공=다인엔터테인먼트

배우 박규리의 첫 개인 화보집 ‘Book of Days’ 온라인 발간이 9일부터 시작됐다.

박규리의 소속사 다인엔터테인먼트는 “‘Book of Days’는 편안한 홈웨어 차림의 자연스러운 모습과 바에서의 고혹적인 모습 등 박규리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겼으며 알라딘 인터넷 서점에서 판매된다”고 9일 밝혔다.

박규리의 섬세한 감성이 사진 구석구석 숨어있는 이번 화보집은 연예인으로서 받는 화려한 조명을 떠나 편안한 분위기의 소소한 일상을 팬들과 함께 나눈다는 취지로 제작됐다.

박규리는 데뷔 후 처음 선보이는 개인 화보집인 만큼 준비 단계부터 촬영 장소를 직접 섭외하는 등 전반적인 제작을 함께하며 무한한 애정을 쏟았다. 화보집 곳곳에 쓰여있는 문구 또한 그녀가 팬을 위해 고민하며 적은 것으로 작성부터 한·일 번역까지 직접 맡아 더 많은 팬들에게 메시지를 전하고자 했다.

‘Book of Days’는 지난해 한국과 일본에서 팬들을 대상으로 예약 판매를 받았으나 팬들의 많은 요청으로 온라인 판매를 시작하게됐다.

다인엔터테인먼트는 오래 기다려준 팬들에게 감사의 의미로 화보집에 미처 실리지 못한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하고 13분 가량의 메이킹 영상을 공식 채널에 게재해 화보 촬영 현장의 생생함을 전달했다.

배우로 전향한 박규리는 투톱 여배우 주연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밀약’의 비밀스러운 여인 은정 역에 특별 출연을 확정 지어 캐릭터 구축에 매진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