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옐로우 플라워’ 아이튠즈 6개국 1위…해외에서도 通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마마무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 / 사진제공=RBW

그룹 마마무가 국내를 넘어 해외 차트까지 휩쓸었다.

지난 7일 공개된 마마무의 여섯 번째 미니음반 ‘옐로우 플라워(Yellow Flower)’는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태국, 페루, 에스토니아, 버뮤다 등 6개국 아이튠즈 종합 음반 차트에서 1위에 올랐다. 이외에도 필리핀, 인도네시아, 베트남에서 상위권 차지하는 등 해외차트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다.

아울러 아이튠즈 K팝 음반 차트에서도 태국을 비롯한 베트남, 핀란드, 인도네시아, 필리핀, 스웨덴, 슬로바키아, 브라질, 덴마크, 프랑스, 이탈리아, 네덜란드, 뉴질랜드, 포르투갈 등 14개국에서 정상을 찍었다.

타이틀곡 ‘별이 빛나는 밤’은 벨기에, 브라질, 칠레, 핀란드, 이탈리아, 네덜란드, 노르웨이, 스웨덴 등 8개국 아이튠즈 K팝 송 차트 1위에 오르며 해외에서는 빛나는 성적을 거뒀다.

마마무는 새 음반으로 새로운 장르에 처음 도전해 한결 부드러워진 음악으로 이미지 변신에 성공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