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생에 웬수들’ 최윤영, 가출한 구원에 “금보라 미워하지 마라”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사진=MBC ‘전생에 웬수들’ 방송화면

‘전생에 웬수들’ 최윤영이 구원에게 “금보라를 미워하지 말라”고 했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전생에 웬수들’에서 최고야(최윤영)는 민지석(구원)이 가출했다는 소식을 듣고 변호사 사무실로 갔다.

최고야는 민지석에게 “나도 지석 씨와 결혼하고 싶지만 그렇다고 해서 어머니 사이 연 끊게 하고 싶은 생각 없다”고 분명히 했다.

이어 “이렇게 하지 않으면 엄마는 마음 안 바꾼다”는 민지석에게 “이렇게 해서 마음은 바꿔 놓을 수 있지만 어머니가 받는 상처는 어떻게 할 거냐”고 되물었다.

그러면서 “이런 식이면 나도 만나기 힘들다”면서 “나 어머니 완전 밉다. 나도 사람이다. 얼마나 아프게 말씀하셨는데. 나는 어머니 미워해도 지석 씨 어머니 미워하지 마라. 나같아도 반대하고 싶을 것 같다. 어머니는 지금 내가 미운 게 아니라 지석 씨가 너무 좋아서 그런 것”이라고 다독였다.

민지석에게 속옷을 가져다 주러 사무실에 온 오사라(금보라)는 최고야의 진심을 듣고 발을 돌렸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