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운트다운’ 비투비 아닌 정일훈의 色… ‘She’s gone’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사진=Mnet ‘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그룹 비투비의 정일훈이 솔로 가수로 처음 무대를 선보였다. 8일 오후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서다.

이날 오후 6시 첫 번째 솔로 앨범 ‘Big Wave’를 내놓은 정일훈은 ‘엠카운트다운’에서 타이틀곡 ‘She’s gone’의 퍼포먼스를 최초로 공개했다.

빨간색 선글라스와 호피 무늬 코트로 멋을 낸 정일훈은 카리스마 넘치는 표정과 래핑으로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여기에 정일훈 특유의 스웨그가 느껴지는 안무가 더해져 비투비 완전체와는 또 다른 색깔을 나타냈다.

‘She’s gone’은 우연히 마주친 옛 연인에 대한 애틋함과 원망이 매듭처럼 복잡하게 엉킨 한 남자의 심리를 그린 곡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