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사표낸 배현진, 정계 입문… 자유한국당 입당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현진 아나운서

/사진=배현진 아나운서

배현진 전(前) MBC 아나운서가 자유한국당에 입당한다.

8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자유한국당이 6·13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질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를 위해 배현진을 영입했다. 한국당은 그동안 배현진의 영입을 꾸준히 추진해왔으며, 내일(9일) 입당식을 갖는다. 서울 송파을 재선거 출마가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2008년 MBC에 입사한 배현진은 2010년부터 지난해까지 MBC ‘뉴스데스크’ 앵커를 맡았다. 지난해 MBC 총파업이 끝난 뒤 발령 대기 상태로 지내다 7일 사직서를 제출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