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차세찌, 열애 인정부터 결혼 발표까지… “딱 1년만” (종합)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한채아(왼쪽), 차세찌 / 사진제공=아날도 바시니, 광고화면

한채아(왼쪽), 차세찌 / 사진제공=아날도 바시니, 광고화면

배우 한채아가 8일 오전 연인 차세찌와의 결혼 소식을 전했다. 열애 사실을 인정한 지 꼭 1년 만이다.

한채아, 차세찌의 인연은 지난해 3월 한 매체를 통해 처음 알려졌다. 열애설 보도 직후 한채아의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이하 미스틱)는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며 그냥 친구사이일 뿐”이라고 부인했다.

그러나 한채아의 입장은 달랐다. 열애설이 불거진 며칠 뒤인 지난해 3월 8일,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 기자간담회에서 “회사와 사생활에 관한 소통을 하지 않아서 입장 차이가 있었던 것 같다”며 “(차세찌와) 좋은 만남을 가지고 있는 게 사실”이라고 깜짝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한채아는 당시 “회사 입장에서는 영화의 개봉을 앞두고 나로 인해서 영화에 피해를 주면 안된다는 생각에 그렇게 했던 것 같다”며 양해를 구하고 자신의 입장을 솔직히 밝혔다. 그의 용기에 대중은 박수를 보냈다.

이후 1년 동안 한채아와 차세찌는 조용히 사랑을 이어갔다. 그리고 오늘(8일), 한채아는 소속사를 통해 공식 입장을 내고 “소중한 만남을 이어온 차세찌와 서로에 대한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평생의 동반자가 될 것을 약속했다”고 직접 알렸다.

한채아와 차세찌는 오는 5월 가족, 친지들과 가까운 지인들을 초대해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한채아는 결혼 후에도 배우로 활동을 계속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