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와 한국은’, 4개국 친구들의 ‘한국 여행’ 마지막 이야기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사진=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MBC 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 4개국 친구들이 난생 처음 한국의 방송국에 방문했다.

8일 방송될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제주 여행의 마무리로 4개국 친구들이 스튜디오 녹화를 위해 일산 MBC드림센터에 방문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는 4개국 친구들은 태어나 처음 스튜디오 녹화를 위해 방문한 한국의 방송국에 친구들은 “와 장난 아니다”,“난 무조건 사진 찍을 거야”라는 등 어린이 같은 반응을 보였다.

또한 처음 받아보는 헤어메이크업과 스튜디오의 구경에 의외로 긴장하는 친구도 있는 반면 자연스럽게 구경하며 방송 유경험자다운 모습을 보인 친구도 있어 제각기 다른 반응에 현장의 웃음을 유발했다.

다른 나라 친구들의 여행 모습과 자신들의 여행 모습을 담긴 영상을 보며 4개국 친구들이 하나 되어 울고 웃으며 한국 여행의 색다른 경험에 대해 이야기를 하는 등 마지막 이야기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는 8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