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종영을 막아주세요”… 국민청원까지 등장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무한도전'

사진=MBC ‘무한도전’

MBC ‘무한도전’의 종영을 반대하는 시청자들의 목소리가 잇따르고 있다.

‘무한도전’이 오는 31일 종영을 확정했다. 이에 대해 MBC 권석 예능 본부장은 지난 7일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새 판을 짜려고 준비 중이다. 김태호 PD의 후임으로 최행호 PD가 나선다”고 설명했다.

이에 ‘무한도전’의 애시청자들이 들고 일어섰다. 일부 시청자들은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무한도전 폐지반대’ ‘무한도전 종영반대’ ‘무한도전의 폐지를 막아주세요’ ‘MBC 무한도전 시즌2 반대’ 등의 요청글을 올렸다.

2006년 처음 방송돼 약 12년 동안 ‘국민예능’이라 평가받은 ‘무한도전’이기에 프로그램의 향방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