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볼링’ 이홍기 “혼자 볼링 연습할 때도 목표를 세운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이홍기 / 사진제공=TV조선

가수 이홍기 / 사진제공=TV조선

밴드 FT아일랜드 이홍기가 “혼자 볼링을 칠 때도 내기를 건다”고 밝혔다. 8일 오전 11시 서울 광화문 조선일보 씨스퀘어 빌딩 라온홀에서 열린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전설의 볼링’의 기자간담회에서다.

오는 16일 오후 11시 방송을 시작하는 ‘전설의 볼링’은 볼링에 빠져 사는 7명의 스타들의 일상을 담는다. 송은이, 이홍기, 세븐, 서동원, 이연화, 박성광, 권혁수 등이 출연할 예정이다.

출연자 중에서도 단연 볼링에 애착이 강한 이홍기는 지난해 프로볼링 선발전에 참가했다. 수준급의 실력으로 주목받았다.

이홍기는 이날 “혼자 연습을 하더라도 목표를 세운다. 예를 들어 달성하지 못하면 밥을 안 먹는 식”이라며 “스스로 내기를 걸고 집중한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