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필, 데뷔 50주년 프로젝트 가동… 5월 콘서트 개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조용필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조용필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

국민 가수 조용필의 데뷔 50주년을 기념하는 프로젝트가 본격적으로 베일을 벗는다.

8일 조용필 50주년 추진위원회는 공연을 중심으로 전개될 이번 프로젝트의 타이틀이 ‘Thanks To You’라고 밝혔다. 위원회는 “조용필이 팬들을 비롯해 지난 50년간 자신의 음악을 사랑해준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의 의미를 전하고자 붙여진 제목이다. ‘여러분 덕분에’ 긴 시간 쉼없이 노래할 수 있었기에 ‘고맙다고 말하고 싶었던’ 그의 진심이 녹아있다”고 설명했다.

추진위는 이날 50주년 프로젝트의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프로젝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조용필의 이름을 연호하는 관객의 모습과 함께 ‘Thanks To You’와 ‘고맙다 말하고 싶었어’라는 문구가 나타난다. 조용필의 글씨다.이어 조용필이 대표곡 ‘비련’의 첫 소절인 “기도하는~”을 부르자 팬들이 소리지리는 장면으로 끝을 맺는다.

이 티저는 뮤직크리에이티브그룹 스페이스오디티와 ‘국제시장’ ‘부산행’ ‘덕혜옹주’ ‘흥부’ 등의 영화 포스터를 작업하고 국내에서 처음으로 무빙 포스터를 시도한 이전호 사진 작가 겸 아트 디렉터가 제작했다. 또 티저 하단에 ’50&’란 문구를 띄워 앞으로 조용필의 50주년을 기념하는 다양한 사업을 예고했다.

조용필은 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오는 5월 12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50주년 기념 투어를 시작한다. 조용필이 올림픽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여는 것은 이번이 7번째다.

2003년 35주년 기념 공연을 시작으로 2005년 전국투어 ‘Pil & Peace’ 서울 공연, 2008년 데뷔 40주년 공연, 2009년 국제평화마라톤 기념 ‘평화기원 희망콘서트’, 2010년  소아암 어린이 돕기로 2회 열린 ‘LOVE IN LOVE’ 공연까지 총 6회 이 무대를 밟았다. 약 4만석 규모의 올림픽주경기장은 국내 가수들에게는 ‘꿈의 무대’로 불린다. 지금껏 거대 팬덤을 이끄는 인기 그룹 등이 입성했으며, 1968년 활동을 시작한 가수가 이곳에서 50주년을 맞는 것은 조용필이 최초다.

공연 티켓은 3월 20일 인터파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