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4월 18일 일본 베스트 음반 발매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가수 이적/사진=뮤직팜 제공

가수 이적/사진제공=뮤직팜

가수 이적이 오는 4월 18일 일본에서 베스트 음반을 발매한다.

‘이적 베스트 셀랙션 – 다행이다’라는 타이틀로 발매되는 이번 음반에는 이적이 그동안 발표했던 노래 중 15곡이 엄선돼 실린다. 아울러 각 곡에 대한 이적의 코멘트가 일본어로 수록돼 이해를 돕는다.

일본의 음반 유통 회사 포니캐년은 이적에 대해 “한국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과 ‘응답하라 1988’의 OST에 참여한 실력파 뮤지션이다. 단편소설과 그림동화책을 출간하는 등 다방면에서 활동하는 아티스트”라고 소개했다.

이적은 지난 2015년 6월 일본 도쿄 키네마 클럽에서 단독 공연을 열고 현지 팬들과 처음 만났다. 한 가요 관계자는 “아이돌 일색의 해외 공연 시장에서 이적의 공연 개최와 음반 발표는 큰 의미를 지닌다”고 평가했다.

이은호 기자 wild37@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