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블랙코미디’, 넷플릭스 손잡고 세계 진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유병재 '블랙코미디'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유병재 ‘블랙코미디’ 포스터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방송작가 겸 코미디언 유병재의 입담이 세계로 퍼진다.

유병재와 넷플릭스가 함께 선보이는 오리지널 스탠드업 코미디 스페셜 ‘유병재 블랙코미디'(영문명 ‘Too Much Information’)가 오는 16일 공개를 확정했다. 한국의 코미디 콘텐츠가 넷플릭스를 통해 방영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블랙코미디’는 지난해 8월 유병재가 라이브로 선보인 첫 스탠드업 코미디 쇼다. 공연 이후 관련 영상 클립들의 조회수가 유튜브에서 도합 1000만 뷰를 돌파하는 등 화제를 모았다.

‘블랙코미디’에서 유병재는 기존 방송에서 볼 수 없던 촌철살인의 풍자와 특유의 재치가 돋보이는 무대로 국내외 시청자들 마음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유병재는 “넷플릭스와 함께 저만의 코미디를 전 세계 동시에 선보이게 돼 매우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이어 “‘블랙코미디’를 보시는 분들 모두 재미있게 웃길 바라며, 스탠드업 코미디 장르가 부흥했으면 좋겠다”고 희망했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다큐멘터리 및 코미디 부문장인 리사 니시무라(Lisa Nishimura) 부사장은 “본인만의 쇼를 선보이는 유병재는 한국 스탠드업 코미디의 진정한 개척자로, 이 중요한 순간을 넷플릭스가 함께해서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유병재의 스탠드업 코미디 두 번째 시리즈는 4월부터 촬영을 시작해 올해 안에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