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페라 퀸’ 이사벨, 경기도 홍보대사로 뛴다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이사벨-남경필(왼쪽부터)/사진출처=경기도청

팝페라 가수 이사벨(왼쪽)과 남경필 경기도 지사. /사진제공=경기도

팝페라 가수 이사벨이 경기도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경기도는 7일 오전 남경필 경기도지사 집무실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갖고 이사벨을 홍보대사로 임명했다.

이사벨은 특히 문화예술 및 복지분야 홍보 활동에 힘쓸 예정이다.

남 지사는 이사벨에게 “공연 문화를 통해 경기도의 다양한 문화예술 및 복지정책을 알리는데 많은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샌프란시스코 오페라단 프리마돈나 출신 팝페라 가수인 이사벨은 MBC 드라마 ‘구가의서’ OST ‘My eden’으로 클래식 음원차트 정상에 올랐다.

이사벨은 최근 강원도 평창에서 동계 올림픽 주요 경기 응원 콘서트를 열었다. 평창 동계 패럴림픽에도 초청가수로 참여할 예정이다.

그는 10년째 이어오고 있는 연말 구세군 자선 거리공연, MBC나눔 홍보대사, 문화체육관광부 ‘우리말수호천사’등 ‘봉사와 나눔’의 문화 아이콘으로 잘 알려져 있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