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측 “MC 정형돈X데프콘, 오늘(7일) 마지막 녹화”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주간 아이돌' MC 데프콘, 정형돈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MC 데프콘(왼쪽), 정형돈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방송인 정형돈과 래퍼 데프콘이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 하차한다.

‘주간아이돌’ 관계자는 7일 오후 텐아시아에 “정형돈, 데프콘이 MC로 출연하는 마지막 회를 오늘 녹화한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두 MC를 비롯해 일부 제작진이 이날 녹화를 끝으로 ‘주간아이돌’을 떠난다. 그러나 이것이 ‘주간아이돌’ 자체의 종영을 의미하는 것은 아니다. 관계자는 “프로그램 개편은 아직 논의 중”이라고 가능성을 열어뒀다.

‘주간아이돌’은 2011년부터 방송된 MBC에브리원의 대표 예능프로그램이다.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으로서 신인 아이돌부터 인기 아이돌까지고루 출연하며 사랑받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