릴 바이스, 첫 싱글 ‘작업의 정석’ 발매…슬로바키아 프로듀서 참여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릴바이스 '작업의 정석' 커버 / 사진제공=케이사운드

릴바이스 ‘작업의 정석’ 커버 / 사진제공=케이사운드

래퍼 릴 바이스(Lil Vice)가 첫 번째 싱글 ‘작업의 정석’을 7일 국내 각종 음원사이트에 공개했다.

릴 바이스는 다미아노, 우람 등이 소속돼 있는 크루 니온(NEON)의 멤버다. 그간 여러 곡과 뮤직비디오 등을 통해 호흡을 맞춰 온 다미아노는 이번 곡의 믹싱과 마스터링을 담당해 역량을 뽐냈다.

슬로바키아 프로듀서 JCHL가 만든 ‘작업의 정석’은 릴 바이스만의 자신감을 드러낸 곡이다.

‘작업의 정석’ 뮤직비디오의 편집은 릴 바이스 본인이 담당했으며 뮤직비디오는 유튜브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