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전현무, “한혜진, 제 패션 못 참겠다고…스타일리스트 자처”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

/ 사진제공=KBS2 ‘해피투게더’

KBS2 예능 ‘해피투게더3’에서 전현무가 “제 스타일리스트는 한혜진”이라고 밝혔다.

오는 8일 방송되는 ‘해피투게더3’에서 전현무는 “한혜진 씨가 제 스타일을 도저히 못 참겠다며 스타일리스트를 얼마 전 자처했다”고 말한다.

최근 펼처진 녹화에서 MC 유재석은 전현무의 연애가 공개되기 전부터 여자친구가 생긴 것을 눈치채고 있었다고 주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조세호 역시 “유재석 씨가 저에게 계속 ‘현무가 지금 누구 만나고 있는 것 같다. 한혜진 씨 아니냐?’고 이야기 했었다”며 유재석의 남다른 촉을 증언해 놀라움을 안겼다.

전현무는 “한혜진 씨와 교제한지 69일 정도 됐다”며 날짜까지 세는 섬세함을 보여줬다. 이어 “혜진 씨와 저의 다리길이가 정확히 18센치 차이 난다”며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전현무의 연애 이야기는 오는 8일 오후 11시 10분에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