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스 먼저 할까요’ 감우성·김선아, 정다빈 습격에 당황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방송 캡쳐

/사진=SBS ‘키스 먼저 할까요’ 방송 캡쳐

SBS 월화드라마 ‘키스 먼저 할까요’(극본 배유미, 연출 손정현) 정다빈이 감우성의 집을 습격했다.

6일 방송된 ‘키스 먼저 할까요’에서는 손이든(정다빈)이 아빠 손무한(감우성)의 집을 갑작스럽게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때마침 손무한과 안순진(김선아)은 집에 함께 있었고 이들은 숨었다. 안순진은 “누군데요 비밀번호 아는 사람 있어요?”라고 물었고 손무한은 “황대표 밖에 모르는데”라면서 “인사라도 할래요?”라고 했다.

때마침 손이든의 목소리를 들은 안순진은 “전 그냥 숨을게요”라고 했다. 손무한은 “그냥 같이 나가요”라고 했지만 안순진은 끝까지 숨는다고 했다.

이후 손이든은 손무한에게 “어딨어 아빠여자. 고작 여자 때문에 어떤 여자길래 자식도 버리고. 나도 좀 보자. 그 여자”라고 소리쳤다.

이에 손무한은 “고작 여자라니. 누가 고작이야. 나한테는 네가 고작이야. 너한테 보여줄 이유도 없고 설명해야할 이유도 못 느껴. 너는 너 대로 나는 나대로 살던대로 살자”며 냉정하게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