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N ‘그남자 오수’ 이종현, 의식 잃고 김소은 품에 쓰러진 이유는…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OCN '그남자 오수'

사진=OCN ‘그남자 오수’

OCN 월화 드라마 ‘그남자 오수’가 6일 오수(이종현)가 유리(김소은)의 품에서 쓰러진 모습을 공개했다.

지난 5일 첫 방송에서 오수(이종현)는 꽃가루로 사람들의 인연을 이어주는 현대판 큐피드로 등장했다. 그러나 자신의 실수로 유리(김소은)를 실연당하게 했을 뿐만 아니라 직접 탄 꽃가루 커피 때문에 그와 얼떨결에 첫 키스를 나눴다.

그러나 이 날 공개된 사진에는 이종현이 의식을 잃고 김소은의 품에 안겨 있다. 의식이 없는 이종현을 안은 김소은도 놀란 얼굴이다. 이종현이 어쩌다 의식을 잃게 됐는지, 김소은과의 관계가 어떤 국면을 맞이하게 될지 궁금증을 키우고 있다.

‘그남자 오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