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배정남X제시, 해방촌서 한 끼 도전… 지인 ‘총출동’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사진=JTBC ‘한끼줍쇼’

JTBC ‘한끼줍쇼’에 배정남과 제시가 밥동무로 등장해 용산구 해방촌에서 한 끼에 도전한다.

최근 진행된 ‘한끼줍쇼’ 녹화에서 배정남은 해방촌은 본인이 자주 찾는 동네라며 이태원과 해방촌에 대한 고급 정보들을 소개했다. 제시 역시 “이 동네는 정말 먹을 것이 많다”며 해방촌의 단골 맛집을 소개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규동형제와 밥동무는 해방촌 메인 상권 거리를 걸으며 동네 탐색에 나섰다. 앞서 해방촌에 친구가 많이 산다고 밝힌 배정남은 실제 촬영 도중 길에서 지인들을 만났다. 제시 또한 해방촌에 사는 친구를 우연히 마주쳤고, 깜짝 놀람과 동시에 격한 반가움을 표했다.

무서울 게 없어 보이는 ‘센 언니’ 제시도 벨 앞에선 긴장감을 숨기지 못했다. 제시는 벨 도전 전부터 해방촌에 사는 친구를 통해 미리 동네 사전조사를 하는 등 의외의 철저함을 보였다 또한 “조사 결과 대부분 외국인이 많이 산다”고 밝히며 걱정스러운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제시는 서툰 한국말로 자신을 소개하며 아슬아슬한 첫 벨을 눌렀다. 이를 지켜보던 같은 팀 이경규 역시 조마조마함에 어쩔 줄 몰라했다. 제시는 벨 너머 집주인에게 “한끼줍쇼, 유 노우?”라며 한국어와 영어를 섞은 자신만의 스타일로 도전을 이어갔다.

‘한끼줍쇼’는 오는 7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