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F송 퀸’ 박혜경, ‘불타는 청춘’ 합류

[텐아시아=정태건 인턴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박혜경.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박혜경

원조 ‘CF송 퀸’ 박혜경이 SBS ‘불타는 청춘’에 합류한다.

6일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는 새 얼굴로 박혜경이 등장한다. 청춘 멤버들이 집을 비운 사이 촬영장에 도착한 박혜경은 꺼져가는 아궁이 불씨를 살리며 그동안의 이미지와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1997년 가요계에 데뷔한 박혜경은 맑고 경쾌한 목소리로 ‘고백’ ‘사랑과 우정 사이’ ‘레몬트리’ 등을 히트시켰다. 이 외에도 ‘주문을 걸어’ ‘뭉게구름’ ‘빨간 운동화’ ‘reality’ 등 수많은 CF송을 통해 대중들과 친숙해졌다.

집으로 돌아온 청춘들이 그를 반기며 근황을 묻자 박혜경은 플로리스트로서 새 삶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또한 즉석 아로마 교실을 열고 오일 제조, 두피 마사지 등으로 멘버들에게 매력을 뽐냈다.

박혜경은 지난 4년 간 가수활동을 할 수 없었던 안타까운 사연도 털어놨다.

박혜경이 합류한 ‘불타는 청춘’은 6일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인턴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