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인트’, 14일 개봉 앞두고 해외 언론 ‘관심집중’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영화 '치즈인더트랩' 포스터/사진=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영화 ‘치즈인더트랩’ 포스터/사진=마운틴무브먼트스토리

영화 ‘치즈인더트랩’이 오는 14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해외에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치즈인더트랩’은 모든 게 완벽하지만 베일에 싸인 선배 ‘유정’(박해진)과 평범하지만 매력 넘치는 여대생 ‘홍설’(오연서)의 두근두근 아슬아슬 로맨스릴러이다.

이 가운데 공개된 ‘치즈인더트랩’ 예고편에 중국 대만 홍콩 인도네시아 등 아시아권은 물론 스페인 등 유럽에서도 ‘치즈인더트랩’에 대한 기사와 누리꾼 댓글 등으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은 6000만 조회수를 기록했다.

중국의 대형 포털사이트 시나 오락은 ‘치즈인더트랩’ 예고편을 메인에 배치하며 비중 있는 뉴스로 다뤘다. 대만과 홍콩 언론도 코리아스타데일리, 올댓스타 등 다수 언론에서 ‘치즈인더트랩’의 한국 개봉이 3월 14일이라는 뉴스와 소개 영상을 전진 배치했다.

인도네시아 케이팝헤럴드에서는 ‘치즈인더트랩’ 예고편이 공개 직후 조회 수 240만 회를 돌파했다는 기사를 보도하고 스페인 매체인 아시아 파란둘라(Asiafarandula) 또한 ‘치즈인더트랩’ 개봉 기사를 다뤘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