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훈X이동건, ‘스케치’ 출연 확정…‘상두야’ 이후 15년 만에 재회(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정지훈(왼쪽), 이동건/사진=레인컴퍼니,FNC엔터테인먼트

정지훈(왼쪽), 이동건/사진=레인컴퍼니,FNC엔터테인먼트

배우 정지훈과 이동건이 JTBC 새 금토드라마 ‘스케치’(극본 강현성, 연출 임태우)의 출연을 확정 지었다. 두 사람은 2003년 방영된 드라마 ‘상두야 학교 가자’ 이후 15년 만에 다시 만났다.

5월 방영 예정인 ‘스케치’는 정해진 미래를 바꾸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이들의 운명을 담은 수사 액션 드라마다. 강력계 에이스 형사, 그리고 3일 안에 벌어질 미래를 그림으로 ‘스케치’ 할 수 있는 여형사가 함께 희대의 살인마를 쫓는다.

정지훈은 ‘스케치’에서 중부 경찰서 강력계의 에이스 형사 강동수 역을 맡았다. 뛰어난 직관력과 실행력으로 사건을 해결하면서도, 파격을 두려워하지 않는 특유의 수사법으로 경찰 간부들 사이에서도 유명한 인물. 어느 날, 결혼을 약속했던 연인이 의문의 죽음을 당하고, 진실을 밝히기 위해 사건에 뛰어든다.

이동건은 특수전사령부 소속 중사 김도진 역을 맡았다. 타고난 육체적 능력에 체계적인 훈련을 받은 뼛속까지 특전사. 그러나 임신중이었던 사랑하는 아내가 누군가에 의해 살해당하고, 복수를 계획한다. 그 과정에서 강동수 형사와 대립각을 세운다.

‘스케치’ 제작진은 “20대를 함께 했던 정지훈과 이동건이 그간 다양한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활약해왔고, 30대 후반의 나이로 한 드라마에서 재회했다. ‘스케치’에서 두 배우의 보다 성숙하고 진한 남자의 매력 대결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스케치’는 ‘미스티’와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후속으로 5월 방송 예정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