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데우스’ 김재욱 “7년 만에 무대로 돌아와서 행복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매니지먼트 숲

/사진=페이지1

배우 김재욱이 연극 ‘아마데우스’ 무대에 올랐다.

영국의 극작가 피터 셰펴(Peter Shaffer)가 집필하고, 동명의 영화로도 유명한 연극 ‘아마데우스’는 타고난 재능을 지닌 천재 모차르트와 그의 재능에 대해 경외와 질투를 동시에 느끼는 평범한 인간 살리에리의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천재 작곡가 모차르트 역을 맡은 김재욱은 복합적인 내면을 섬세한 감정 연기로 몰입도를 높일 예정.

김재욱은 데뷔 후 처음으로 연극에 도전했다. 무대연기는 2011년 뮤지컬 ‘헤드윅’ 이후 7년 만이다. 지난달 28일 프리뷰와 2일 첫 공연을 마친 김재욱은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을 통해 “7년 만에 무대로 돌아와서 행복했다. 최고의 동료들과 최선을 다해 준비한 우리 작품이 관객 분들에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연극 ‘아마데우스’는 오는 4월29일까지 서울 광림아트센터 BBCH홀에서 공연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