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 속의 TV’, 문화계로 번진 ‘미투 운동’ 조명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제공=MBC

사진제공=MBC

MBC 옴부즈맨 프로그램 ‘TV속의 TV’가 방송 문화계까지 번진 미투운동 보도에 대해 날카롭게 진단한다.

오는 6일 낮 12시 20분에 방송되는 ‘TV속의 TV’ 코너 ‘뉴스 들여다보기’에서는 서지현 검사의 폭로 이후 방송 문화계까지 번진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운동’ 보도에 대한 시청자와 시민단체, 전문가의 의견을 들어본다.

이어 ‘미디어 비평’ 코너에서는 MBC 시사프로그램 ‘PD수첩’에서 다룬 이명박 전 대통령 형제와 철강기업 포스코의 비리를 담은 내용에 대해 김수민 시사평론가, 김언경 민주언론시민연합 사무처장과 분석할 예정이다.

‘TV 읽어주는 남녀’ 코너에서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의 인기 비결에 대해 조명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